易菇网
현재 위치: » 韩文 » News » 正文

[내 몸에 딱 좋은 나무] 고기보다 더 좋은 영양분 듬뿍 표고버섯


【발표 날짜】:2018-04-25
【핵심 팁】:표고버섯은 2009년부터 6번이나 대통령 명절 선물로 선정될 만큼 가치를 인정받고 있다. 가격도 저렴하고 특유의 향과 감칠맛이
 newscj_%EC%B2%9C%EC%A7%80%EC%9D%BC%EB%B3%B4_514217_499339_4746
표고버섯은 2009년부터 6번이나 대통령 명절 선물로 선정될 만큼 가치를 인정받고 있다. 가격도 저렴하고 특유의 향과 감칠맛이 뛰어난 표고버섯은 최근 건강기능성 물질의 보고로 밝혀지면서 송이보다 귀한 임산물로 떠올랐다.
 
담자균류 주름버섯목 느타리과인 표고버섯은 봄과 가을 두 차례에 걸쳐 참나무와 같은 활엽수에서 발생한다. 풍부한 향기와 맛을 뽐내는 이 버섯은 혈행개선, 변비예방 등에 효과가 좋아 우리나라를 비롯해 중국, 일본 등지에서 많은 사랑을 받아왔다.
 
표고버섯에는 우리 몸에 유익한 다양한 기능성 물질이 함유돼 있다. 항산화 효과와 밀접한 연관이 있는 유리당, 당·지질의 대사를 돕는 글루타민산, 골다공증 예방 및 피로회복 역할을 하는 라이신, 발린, 류신 등 16개의 필수 아미노산이 풍부하게 함유돼 있다.
 
또 비타민 D의 공급원인 에르고스테롤, 비타민 의 7000배에 배당하는 강력한 항산화 물질 에르고티오네인 등 다양한 건강기능성 물질이 포함돼 있다. 특히 표고버섯의 주름살 부분은 자외선을 쪼이면 비타민 D 함량이 45배 증가하는 것으로 알려져 눈길을 끈다.
 
베타글루칸은 우리 몸에서 면역력을 높여 질병에 대한 저항력을 높여주는 역할을 한다. 표고버섯에는 베타글루칸이 다량 함유돼 참살이 식품으로 손꼽힌다. 국립산림과학원의 연구 결과 표고버섯의 갓 부분보다 버려지는 줄기(밑동)부분에 베타글루칸이 더 많이 함유된 것으로 밝혀졌다.
 
우리나라에선 약 4만톤의 표고버섯을 생산하고 있으나 여전히 중국으로부터 약 2만톤(생표고 기준)을 수입, 수요를 충족하고 있다. 이에 국립산림과학원 표고버섯 연구팀은 골든 시드 프로젝트를 수행해 있으며 국내 표고버섯 신품종 개발 및 보급, 확대, 표고버섯 산업 육성 및 활성화를 위해 힘쓰고 있다.
 
 
 
[ 韩文검색 ]  [ 컬렉션 ]  [ 알려줄 친구 ]  [ 인쇄 본문 ]  [ 규정을 어기고 신고 ]  [ 창 닫기 ]

 

 
그림 정보 -
추천 정보
탭 순서
 

最新专题

 
易菇网